소설 속 신비로운 땅이 현실로, 오! 샹그릴라(香格里拉)
중국정복여행기/사천, 중경, 귀주, 운남 서장

소설 속 신비로운 땅이 현실로, 오! 샹그릴라(香格里拉)▲ 해지기 전 샹그릴라의 풍경

 

소설 속 신비로운 땅이 현실로, ! 샹그릴라(香格里拉)

 

샹그릴라(香格里拉)는 신비롭고 아름다운 산골짜기나 그런 장소를 비유하는 말로 쓰이며, 티베트어로는 샹바라(香巴拉)라고 하며 '푸른 달빛의 골짜기'라는 뜻이다. 본래 샹그릴라라는 소설 영국 소설가 제임스 힐튼(James Hilton)의 세계적 베스트셀러 《잃어버린 지평선》(Lost Horizon, 1933)에 나오는 지명이었다. (소설 속에서 샹그릴라는 쿤룬산맥(崑崙山脈)의 고원지대에 위치한 라마 사원으로 설정되어 있으며, 위기에 처한 서구가 문명의 정수를 보존하고자 하는 탈출구를 찾는 과정에서 만들어낸 동양적 신비로운 낙원이라고 할 수 있다.) 한편 1997년 중국 윈난(雲南)성 정부는 디칭(迪慶) 티베트자치주가 샹그릴라라고 주장했으며, 2001년에 중뎬(中甸)시의 명칭을 샹그릴라(香格里拉)로 개명하였다.

 


▲ 비행기, 버스를 통해 샹그릴라에 도착 할 수 있다. 대부분 여강(丽江)에서 출발 한다.

 

샹그릴라로 출발

 

샹그릴라는 중국의 대표적 여행도시, 본래 오지였지만 샹그릴라로 지명을 개정하고 여행도시로 개발되면서 여행자들이 많아졌고 그 후 공항도 생기고 버스편도 많이 생겨 비교적 쉽게 샹그릴라로 도착 할 수 있게 되었다. 아무래도 항공편은 비싸고 아직 기차역은 없기 때문에 대부분의 여행객들은 여강(丽江 리지앙)에서 버스나 봉고차를 대절하여 샹그릴라로 이동한다. 이동 시간은 약 4시간, 만약 호도협(虎跳峡)를 여행 할 계획이라면 여강에 돌아갈 필요 없이 길목에서 곧장 샹그릴라로 가는 중간에서 잡아 탈 수도 있다.

 


▲ 샹그릴라 버스 터미널

 

작고 아늑함이 있는 샹그릴라 고성

 

샹그릴라에 도착하면 우선 샹그릴라 고성으로 가야 한다. 버스터미널에서 시내버스를 타고 조금만 이동하면 된다. 운남에 고성 중 가장 유명한 3곳을 뽑으라면 대리고성(大理古城), 여강고성(丽江古城), 샹그릴라고성(香格里拉古城)이라 할 수 있는데 많은 사람들이 샹그릴라 고성이 가장 아름답고 매력적인 곳이라며 추천하곤 했다. 아마 샹그릴라까지 가는 오랜 여정과 작지만 아늑함이 있는 샹그릴라의 고즈넉한 분위기가 있기 때문일 것이다.

  


▲ 샹그릴라 고성 입구

 

도착 후 유스호스텔을 찾아 짐을 풀고 샹그릴라의 풍경을 카메라에 담기 위해 거리로 나섰다. 거리 골목골목엔 티벳트 사람들의 전통과 문화를 체험 할 수 있었다. 티벳트 사람들이 사용하는 검을 한 자루가 100위안정도 하여 기념품으로 사고 싶었지만 앞으로의 남은 여행이 길어 포기했다. 고성 안에는 오래된 건물을 개조하여 만든 예쁜 카페들이 많았다. 사회주의를 테마로 한 카페도 하나 있었는데 속 안 인테리어가 제법 괜찮아 보인다.

 

나중에는 좀 더 골목길을 구석구석 돌아다녀 보았다. 대리, 여강의 고성과는 달리 여행자들이 적어 골목길을 걷노라면 조금은 외로운 마음도 들 정도다. 해질녘 빛과 어둠이 교차하는 시기는 내가 가장 좋아하는 포토타임, 짧은 이 순간 샹그릴라 고성을 더욱 아름답게 해준다.


▲ 고즈넉한 분위기를 풍기는 샹그릴라의 골목거리


소설 속 신비로운 땅이 현실로, 오! 샹그릴라(香格里拉)




▲ 샹그릴라 고성의 오래 된 집을 개조한 예쁜 카페들이 많이 있다.


▲ 사회주의를 주제로 한 바(bar)


▲ 장족들의 칼


▲ 티벳트 음식을 파는 식당


▲ 샹그릴라 고성의 구석구석을 둘러보자



 

샹그릴라의 사방가(四方街)

 

작은 샹그릴라 고성에도 여느 다른 고성처럼 사방가가. 있다. 사방가는 고성 안 큰 광장으로 도시로 치면 중심광장과 비슷한 곳이다. 주위엔 여행자, 현지인들을 위한 각종 편의시설과 상점이 있고 밤이 될 때 즈음 이곳 광장에선 샹그릴라에 묶는 사람들이 모두 모여 음악에 맞춰 춤을 춘다. 여행자와 현지인이 하나 되는 순간이다.

 


▲ 고성의 중심 사방가(四方街)



▲ 여러 종류의 기념품을 구경해보자.


▲ 강강수월레~

 

해가 지기 전 올라가보시라!

 

해가 지려고 할 때 샹그릴라 고성의 풍경을 한 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곳에 올라가라고 추천하고 싶다. 해가 지는 순간의 샹그릴라 고성의 아름다운 풍경은 정말로 인상깊다. 위에는 티벳 사원과 함께 세상에서 가장 크다는 마니차가 하나 있다. 마니차는 속에는 티벳 경전을 넣어 놓고, 겉에는 진언(真言)을 새겨 넣는데 사람들은 마니차를 돌릴 때마다 경전을 한 번 읽었다고 생각한단다. 샹그릴라의 마니차는 성인 10명이 힘을 합하여 돌려야 겨우 돌릴까 말까 할만 큼 거대했다.

한번 돌리기 시작하면 꼭 3바퀴를 돌려야 하는 풍습이 있는데 사람들은 한 바퀴 한 바퀴 돌면서 소원을 빌고 있었다. 샹그릴라 유스호스텔에서 만난 친구들과 함께 힘을 합하여 나도 한번 돌려본다. 기독교인인 나와 어느 친구는 한 바퀴 돌 때마다 하나님께 기도를 하면서 말이다 ㅋ

 



소설 속 신비로운 땅이 현실로, 오! 샹그릴라(香格里拉)▲ 해가 지기 전 샹그릴라의 풍경은 너무나도 매력적이다.






▲ 세계에서 가장 크다는 마니차



▲ 유스호스텔에서 만난 친구들과 함께~

 

샹그릴라 고성의 밤, 그리고 유스호스텔

 

샹그릴라 고성의 밤 또한 매력적이었다. 비록 여강고성처럼 화려하지는 않았지만 고요함 속에서 빛나는 고성 안 불빛은 연인과 함께 걷기에 충분히 아름다웠다. 높은 해발 때문인지 4월 말인데도 다른 곳과 다르게 쌀쌀한 바람이 느껴졌다. 만약 밤에 샹그릴라 고성의 골목을 거닐 생각이라면 체온유지에 주의하자.

 

샹그릴라는 티벳, 매리설산 속 오지마을 위뻥(雨崩)으로 가는 길목에 있는 장소다. 그래서인지 샹그릴라 안에만 유스호스텔이 모두 3곳이 있었다. 고성 내부에는 유스호스텔이 2곳이 있다. 아래에 내가 묵었던 고성 안 칭커(青稞)유스호스텔 정보를 공유한다.

 


▲ 샹그릴라 고성 칭커 유스호스텔~


▲ 유스호스텔 내부


소설 속 신비로운 땅이 현실로, 오! 샹그릴라(香格里拉)▲ 샹그릴라 고성의 밤 풍경

 


박진심의 중국여행 정복기 朴心的中旅游征服

박진심의 중국여행 정복기 프롤로그, 모든 글 보기(하단 위치)


간쑤·광둥·구이저우·랴오닝·산둥·산시
[山西]·산시[陝西]·쓰촨·안후이·윈난·장시·장쑤·저장·지린·칭하이·푸젠·하이난·허난·허베이·헤이룽장·후난·후베이·타이완 등 23개 성()과 광시장족·네이멍구·닝샤후이족·시짱(티베트)·신장웨이우얼 등 5개 자치구(自治區), 베이징·상하이·충칭·톈진 등 4개 직할시(直轄市), 마카오·홍콩 등 2개 특별행정구(特別行政區)로 이루어져 있다.

중국 청화대학 중어중문과09학번
대표블로그 :
http://zjlibrary.tistory.com/ (도서,여행관련)
중국판 블로그 :
http://blog.sina.com.cn/woxihuanzhongguo (중한문화관련)
카카오톡 : pokerup5
메일 :pokerup5@gmail.com/@126.com/naver.com/daum.net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Favicon of http://shinlucky.tistory.com BlogIcon 신럭키 2013.05.19 01:22 신고 URL EDIT REPLY
이거 진짜 영화에서나 보던 풍경인걸요 ㅎㅎ.
잘보고 갑니다.~
Favicon of http://parkjinsim.com BlogIcon 박진심 | 2013.05.21 19:00 신고 URL EDIT
샹그릴라, 이름 또 예쁘죠, 이 곳에서 볼 수 있는 티베트 최대의 설산 - 메리설산을 보기 위해 사람들이 많이 찾고 있답니다.
김동규 2013.06.25 10:21 신고 URL EDIT REPLY
어딘지 모르게 풍기는 분위기가 일본 애니메이션에 나오는 곳 같네요~ 인상적이네요
Favicon of http://parkjinsim.com BlogIcon 박진심 | 2013.06.25 11:02 신고 URL EDIT
센과치이로의 행방불명 말씀하시는 것 같네요 ㅎㅎ 혹시 시간 되신다면 리징(丽江)여행기 구경해 보세요 에니메이션의 모티브로 삼은 곳인만큼 예쁘고 아름다운 곳이죠.
Totoro 2013.06.28 16:28 신고 URL EDIT REPLY
푸른 달빛의 골짜기라, 지명의 속뜻이 참 아름답네요.
대중 교통이 있어 가기도 편리할거 같은데 기회가 되면
저도 꼭 들러서 그 아름다움을 눈으로 직접 확인하고 싶네요.
이렇게 사진을 통해 보니 중국도 참 고즈넉한 아름다움을 간직한 나라 같아요!ㅎ
Favicon of http://parkjinsim.com BlogIcon 박진심 | 2013.06.29 14:22 신고 URL EDIT
감사합니다! 중국어 속에 담긴 속뜻이 좋은게 너무 많아 그것만으로도 책 한권 써도 될정도랍니다! 앞으로도 많은 방문 기대합니다!
alstjsdp-89@hanmail.net 2014.08.06 23:46 신고 URL EDIT REPLY
안녕하세요,중국에서 대학다니는 학생입니다
샹그릴라 여행할까 해서 검색하다 우연히 님 블로그에 들러요 ㅋㅋ
포스팅 잘 보고갑니다~저도 리쟝-샹그릴라 11월쯤에 여행할가 생각중입니다
이미숙 2015.11.10 21:52 신고 URL EDIT REPLY
정말 가고 싶은곳!
시간 날때마다
인터넷 속에서
동경하곤 합니다
이렇게 그리워하는 사람을 보고 싶어하면
언젠가 그곳을 트레킹하고 있겠지요
차마고도,샹글릴라,리장 고성을 가고 싶은데
어느 계절이 좋은지, 여행경비는 어느정도 준비해야하는지.
일정은 며칠정도 잡아야 하는지...
님의 조언을듣고 싶습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owered by Daum / Designed by ZJlibrary

티스토리 툴바